Friday, July 21, 2017

title pic 의복

Posted by admin on 2013년 7월 31일

한복은 한민족  고유의 옷으로, 북조석은 조선옷이라고 부른다. 한복의 역사는 우선 삼국시대 로 거슬러 올라간다. 삼국시대에는 대체로 유(저고리), 고(바지), 상(치마), 포(두루마기)를 중심으로 관모(모자), 대(허리띠), 화(신발)가 더해졌다 저고리가 엉덩이까지 내려올 만큼 길고, 바지의 통도 넓었으며 남성 과 여성 이 함께 입는 남녀 공용이었다.남북국시대 에는 한국 고유의 포는 서민들이 주로 입었으며, 귀족들은 평상복으로만 입었다. 여성들의 새로운 옷으로는 반비가 있었는데,주로 귀족들이 저고리 위에 덧입었다.고려시대 에는 복식 구조가 크게 변했다. 특히 귀족층이나 지배층에서는 중국 옷을 그대로 받아들여 입고, 서민층에서는 우리 고유의 복식을 계승하여 입어 복식의 이중 구조가 나타났다.조선시대 에 는 우리 고유의 복식이 서민복으로 뿌리 깊게 이어졌다. 중기나 후기에 들어서면서 한층 단순해지고 띠 대신 고름을 매기 시작하였으며, 두루마기의 종류도 다양해졌다. 말기에는양반과 서민의 옷 사이에 큰 차이가 없어졌다. 특히 여자 저고리는 후기로 가면서 길이가 짧아져 오늘날과 거의 같은 모양이 되었다. 마고자를 입기 시작하였고 서양 문물의 영향으로 조끼를 입기 시작하였다. 일제 강점기때에는 여자들의 저고리가 짧아져서 오늘에 이르게 되었다. 오늘날에는 일반적으로 한복을명절 이나 특수한 날에만 입게 되었으며,사람들이 편하게 입을 수 있는생활한복 이 보급되기도 하였다. 청학동에서는 아직도 한복을 일상복으로 입고 있고, 국악고등학교,민족사관고등학교 에서 교복으로 입고 있다.택견  무술에는 하얀 한복을 입는 것이 통례이며, 첫돌,활갑 ,칠순 , 팔순 등의 일부 생일에는 생일을 맞은 사람이 입기도 한다.

steroids for sale
top